Epicenter: 로스앤젤레스

epicenter
 

OMA는 베벌리 힐스의 역사적인 로데오 드라이브에 새로운 공간을 열며 뉴욕 Epicenter의 성공을 이어갔습니다. 일부 디자인은 뉴욕의 것과 상반됩니다. 웨이브는 1층에서 시작하여 2층으로 올라갔다가 다시 내려옵니다. 단일 알루미늄 슬라브에서 파사드가 형성되고 디스플레이 창문은 바닥에 유리 조리개가 장착된 보도 아래로 깊이 들어갑니다. 내부 벽의 대부분은 특별하게 가공된 합성수지 스펀지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는 구멍이 많은 기묘한 특징을 공간에 연출합니다.

매장 내부에는 커다란 나무 계단이 언덕을 형성합니다. 뉴욕 매장의 웨이브와는 반대로 이는 알루미늄 박스를 지지합니다. 계단으로 된 언덕 아래 입구 위 거울 알코브 위에 떠 있는 흑백의 대리석 바닥과 진열용 유리 케이스가 1913년 밀라노의 Galleria Vittorio Emanuele II에서 열렸던 Prada의 첫 매장을 떠오르게 합니다.  알루미늄 박스의 내부는 Prada만을 위해 특별하게 개발된 반 물질이자 반 공기인  ‘스펀지’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계단은 상품을 위한 다공적이고 인공적인 배경을 제공하며 매장 내 Prada의 물리적 독자성을 확장합니다. 반투명에서 투명하게 희미해지는 합판 유리로 테를 두르고 있으며, 고객의 존재에 따라 매장의 크기를 줄이거나 확장하는 듯 보입니다. 3층 전체를 가로지르는 지붕은 공간 내부로 햇빛을 들여보냅니다.  

로스앤젤레스 Epicenter는 2012년에 복구되었습니다.

 
 
 
갤러리
沪ICP备11025989号
_위로